네이버 메신저 라인, 일본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 취득했다…링크 취급 여부는 아직 불투명해

네이버 메신저 라인, 일본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 취득했다…링크 취급 여부는 아직 불투명해

지난 9월 6일, 코인데스크의 보도에 의하면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로 일본 최대 메신저 서비스를 운영하는 라인(LINE)이 일본 금융청으로부터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를 취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금융청(FSA)은 6일 LVC가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FSA에 따르면 현재까지 일본에서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를 받은 기업은 총 20곳으로 집계되었으며, LVC의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 취득에 따라 일본 암호화폐 거래소 협회(JVCEA)도 LVC의 협회 회원 등급을 2종 회원에서 1종 회원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2종 회원은 금융청에 암호화폐 거래소 인가 신청을 한 기업, 1종 회원은 인가를 취득한 기업을 뜻한다.)

라인의 자체 토큰 링크(LINK)는 아직 LVC가 취급할 수 있는 암호화폐에 포함되지 않았다. FSA가 이날 공개한 등록 암호화폐 거래소 목록에 따르면, 라인의 LVC는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라이트코인(LTC), 리플(XRP) 등 다섯 종류의 암호화폐만을 취급할 수 있으며, 일본 금융청은 역내에서 거래 및 발행 가능한 암호화폐 종류뿐 아니라 개별 거래소가 취급할 수 있는 암호화폐의 종류를 제한하고 있다.

라인 측은, “라인은 전세계 사람들이 보다 쉽게 화폐에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개발하고 이를 운영하고 있다”며, “안전과 보안을 최우선으로 삼고 일본 역내에서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 밝혔다.

한편 라인 관계자는, “일본 내 거래소 운영 시작 시점과 링크 취급 여부 등 구체적인 운영 관련 내용은 아직 공개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CoinVoice原创,作者:소미,转载请注明出处:https://www.coinvoice.kr/39993.html

0

扫一扫,分享到微信

猜你喜欢

文章评论

电子邮件地址不会被公开。 必填项已用*标注

后发表评论

上一篇

블록체인 기반 보상형 소셜미디어 '포레스팅' 정식버전 출시

下一篇

비탈릭 부테린 : “지금도 이더리움은 1000 TPS에 도달할 수 있다”

微信公众号

微信公众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