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리스 투자그룹, 마운트곡스 BTC 손해배상 채권 인수 본격화 한다

현지시간 21일, 암호화폐 미디어 블록비트의 소식에 따르면, 포트리스 투자그룹이 암호화폐 거래소인 마운트곡스의 채권단이 보유하고 있는 비트코인 손해배상 채권에 대한 인수 작업을 본격화하겠다는 조짐을 밝혔다고 전했다.

프트리스는 해당 비트코인 손해배상채권에 대해 1BTC 당 900달러(현재 BTC 가격의 약 8.4%)에 인수하겠다는 계획을 해킹 피해자들에게 이메일로 발송 한 것으로 알려졌다. 만일 손실 투자자가 이에 동의하면, 배상 신청 후 3일 이내에 피해 금액을 배상받을 수 있게 된다. 배상 신청일은 8월 31일까지 이며, 해당 인수 가격은 2014년 마운트곡스 거래소가 파산할 당시 BTC 가격(451달러)의 약 200% 이다. 앞서 포트리스는 2013년, 2,000만 달러에 상응하는 BTC를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갤럭시 디지털 CEO 마이클 노보그라츠는 당시 포트리스의 최고 투자 책임자(CIO)를 역임하고 있었다.

CoinVoice原创,作者:소미,转载请注明出处:https://www.coinvoice.kr/38517.html

0

扫一扫,分享到微信

猜你喜欢

文章评论

电子邮件地址不会被公开。 必填项已用*标注

后发表评论

上一篇

미국 전문가, “통화 가치의 하락이 BTC의 상승 요인이다”

下一篇

MBC PD수첩, 암호화폐 거래소 사기 사건 내용 다룬 ‘코인과 함께 사라지다’ 방송했다

微信公众号

微信公众号